대부분의 사람들이 얼음물을 마시거나, 매우 신 과일을 먹는 경우 치아가 신 느낌을 받는다.
이러한 증상은 정상적인 것이며, 개인적인 차이에 따라 그 느낌의 정도가 다르다.
이러한 경우의 시린이는 병적인 상황에 있는 것은 아니며, 따라서 증상이 아닌 느낌일 뿐이므로 특별한 치료도 필요하지 않으며, 적절한 치료법조차도 필요로 하지 않는다. 그러나, 약간만 신 과일 또는 찬 음료수를 먹거나
마실 때 마다, 치아가 시린 증상을 나타내거나, 그 증상이 오래 지속되거나 심해서 통증으로 발전되는 경우는
상황이 다르다.
이러한 경우의 치아를 '지각과민 치아'라고 하며, 그 증상의 심하고 덜 함에 따라 치료여부를 결정하게 된다.
 
 
치아의 경조직은 3가지로 이루어져 있다.
구강 내에 노출되는 치아의 바깥쪽은 법랑질로, 치조골 내에 위치되는 치아 뿌리 부분의 바깥쪽은 백악질로
덮여 있으며, 그들 안쪽에 상아질이 존재한다. 백악질은 법랑질보다 약하여, 과도한 칫솔질 등에 의하여 쉽게
마모가 된다.
상아질에는 상아세관이라는 미세한 관이 상아질 전체에 걸쳐 분포하고 있다. 이 상아세관 내에는 치수내 세포
의 돌기가 치수에서부터 법랑질 쪽으로 주행하고 있으며, 상아세관과 세포돌기 사이의 공간에는 상아질액이라는 체액으로 채워져 있다.
대부분의 경우 지각과민의 원흉은 상아세관과 그 내용물로, 상아세관의 입구가 노출될 때 증상이 나타난다.
가장 흔한 경우가 잘못된 칫솔질(횡마법)에 의한 법랑질 및 백악질의 파괴로 상아세관이 노출되는 경우이며,
치주염으로 인한 치은 퇴축에 의해서 상아세관의 입구가 노출되는 경우도 있다. 어떠한 원인에 의한 것이든
법랑질이나, 백악질이 파괴되면 상아세관의 입구가 외부로 노출되어 상아세관내의 세포돌기, 신경, 상아질액
에 의하여 치수쪽으로 외부로부터의 자극이 전달된다.
찬 음료수, 신 과일 등으로부터의 자극이 상아세관을 통하여 치수까지 전달되면 치수는 그 느낌을 신 것으로
인식을 하며, 심한 경우에는 통증으로 느끼게 된다.
 
 
지각과민 치아의 치료 방법
노출된 상아세관의 입구를 폐쇄하여, 치수로의 자극의 전달을 막는 것이다. 그 방법에는 여러 가지가 있으며,
법랑질 및 백악질의 파괴정도, 증상의 정도에 따라 치료방법을 선택할 수 있다.
법랑질 및 백악질의 파괴가 미약한 경우는 노출된 상아세관의 입구를 폐쇄한 후 치태조절을 하면 대개의 경우는 그 증상이 사라지거나 완화된다.
법랑질 및 백악질의 파괴가 심한 경우에는 치아의 형태 자체가 파괴됨으로 인하여 잇몸과 치아와의 관계가
악화되어 치주질환도 동시에 발생하여 있거나, 앞으로 발생할 가능성이 높으므로 치아 자체의 형태를 수복함
과 노출된 상아세관의 입구를 폐쇄하는 방법을 동시에 사용하는 것이 좋다. 지각과민 치아는 대개의 경우 송곳니와 작은 어금니등 밖에서 잘 보이는 부위에 발생하는 것이 보통이다. 따라서 앞서 기술한 두 번째의 방법으로 치료를 하는 것이 심미적으로 자연스럽고 접착성이 강하며, 치아의 추가적인 삭제를 최소한으로 할 수 있는 복합레진을 사용하는 것이 좋다.
아말감이나 금의 경우는 심미성이 없으며, 치아를 추가적으로 삭제하여야만 치아의 형태를 수복할 수 있으므로 좋은 방법이라 할 수 없다.
 
 
지각과민 치아의 예방은?

모든 질환에서 그러하듯이, 지각과민 치아의 가장 좋은 치료방법은 예방에 있다. 실제적으로 잘못된 치솔질이 가장 큰 원인이 아니고, 이에 가해지는 씹는 힘의 방향이 잘못된 것이 주된 원인이지만, 환자가 할 수 있는 것 중에는 올바른 칫솔질이 가장 좋은 예방법이다. 지각과민을 예방할 수 있을 뿐 아니라, 건강한 잇몸을 유지하여, 잇몸질환도 동시에 예방할 수 있기 때문이다. 모든 국민이 치솔질을 효과적으로 잘 할 수 있다면, 대한민국 치과의사의 절반 이상은 직업을 바꾸어야 할지도 모른다. 치솔질은 단순히 치아를 청소하는 행위가 아니라, 각 개인이 시행할 수 있는 가장 기본적인 치과치료라는 것을 잊지 말아야 할 것이다.